기사제목 한국섬유기계융합硏, 다목적 전기차용 고강도 경량 범퍼 개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섬유기계융합硏, 다목적 전기차용 고강도 경량 범퍼 개발

벼 유기성 폐기물인 왕겨로 나노셀룰로오스 추출
기사입력 2019.09.23 22:2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범퍼 사진.jpg

나노셀룰로오스를 이용하여 제작된 경량 섬유강화복합재 범퍼

 

경산시는 한국섬유기계융합연구원과 함께 청색기술을 기반으로 한 벼 부산물의 일종인 왕겨를 원료로 친환경 나노셀룰로오스 기반 다목적 전기차용 고강도 경량 범퍼를 개발했다.

 

벼 유기성 폐기물인 왕겨는 국내에서만 연간 110만톤이 발생한다. 왕겨는 구성성분의 약 60% 이상이 셀룰로오스로 풍부한 바이오매스 자원으로 활용이 가능하고, 특히 고강성을 지닌 나노크기의 고결정성 셀룰로오스 추출이 가능하다.

 

특히 일본에서 선도적으로 개발중인 나노셀룰로오스는 식물의 구성성분인 셀룰로오스를 나노 크기인 10억분의 1로 잘게 쪼개놓은 물질이며, 분자간 결합력이 탁월해 강철과 케블라만큼 강도가 높아 여러 산업에 응용이 가능한 친환경 미래 섬유소재 기술로 평가받는다.

 

한국섬유기계융합연구원의 정용일 박사 연구팀은 왕겨 추출 나노셀룰로오스를 이용하여 고강도 종이 및 이를 이용한 경량 섬유강화복합재 개발을 진행하였고, 초소형 다목적 전기차의 범퍼 부품으로 성형 제작을 완성했다. 2020하반기 완성차 조립을 목표로 내년까지 나노셀룰로오스 친환경섬유 경량복합재 기반 루프, 본넷, 데쉬판넬, 크래쉬패드 등 적용가능 부품의 검토 및 추가 제작이 진행될 계획이다.

 

경북도·경산시 추경 지원사업을 통해 친환경 섬유소재 기반 고강도 경량 복합재를 적용한 다목적 전기차를 제작 하는게 본 연구의 목표이며 이는 지역 자동차 소재·부품 사업의 사업 다각화 측면에서 매우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고 전했다.

 

 

나노셀룰로오스 이미지.png

왕겨로부터 추출된 고강성 나노셀룰로오스

<저작권자ⓒ경산팩트뉴스 - 살아있는 실시간 뉴스 & xn--289ak2il0ng1b707amta.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8140
 
 
 
 
 

경산팩트뉴스 | 설립일 : 2018년 4월 25일 | 대표이사 : 변창상 | 경북 경산시 원효로 17, 4층(중방동)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증 : 경북 아00465
대표전화 : 053-811-2828 FAX : 053-811-2827 [평일 오전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오후12시~오후1시]
후원계좌 : 대구은행 010 3506 5425 [경산팩트뉴스]  |  이메일 : bcs5425@hanmail.net

경산팩트뉴스 - 살아있는 실시간 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